#제가 봤을 때 선배님은 되게 그, 착한남자인거같아요.

그래서 미리 미안해하시는거 같기도 하고.

그래서 좀 방어적이 되시는거같기도하고.. 제가 봤을 때.

-민아

 

#되게 조심스러워요.

, 사랑에 실패한 사람이 상대에게 호감을 나타낼때나,

상대가 무언가를 물어볼때 그거에 대한 답을 얘기할 때,

참 괴로워요. 조심스럽고.

뭐 그런걸 따질 때도 아닌데,

뭐 어떻게 얘기해야 상대가 기분 나쁘지 않을까도

막 머릿속에서 생각하게 되고, 복잡하게 되니까 직접적인 말을 못하는거에요.

그러니까 돌려서 얘기하다보니까 오해를 만들수 밖에 없는거에요.

-이상민

 

#맞아요, 중요한 얘기했어요.

오해는 풀리는데 감정은 안풀리잖아요.

? 사람이 다치잖아요, 순식간에 다쳐요.

하지만 그게 아무는데 시간이 좀 걸리잖아요.

영주는 이미 한번 마음에 상처가 낫잖아요.

감정이 만들어지거나 이러기에는, 시간이 걸릴겁니다.

-이상민

 

-------------------------------------------------------------------------------------------- 

 

현우는 확신을 주지않는다.

그 감정에서 떨어진 제 3자의 입장에서 봤을 땐, 보일지몰라도

당사자, 영주의 입장에선 확신을 가질만큼 보여지지가 않는다.

그 사람의 마음이.

 

그래서 확인하려들고, 물어보고싶다. "괜찮은거야? , 믿어도되는거야?" 하고.

 

그러나 현우에겐 그게 어렵다.

좋아하지만, 좋아한다고 표현하는게 어렵고,

지금 내가 신경쓰이고, 걱정되는 사람은 한사람밖에 없다고,

그게 너라고, 그말이 참 어렵다.

 

혹자는 그게, 매력적인거라지만, 그게, 영주에겐 상처가 된다.

누군가가 그랬는데. '서로 사랑하지만, 사랑의 언어가 달라서 결국은 헤어지는거' 라고.

영주와 현우, 둘은 서로의 언어를 이해하고 받아들이게 될까?

 

P.S 그리고 나 역시 현우가 어렵다.

현우를 이해하고 믿고 받아들이기엔,

매력적이라기보단, 어렵게만 느껴진다.

그런면에서 사랑앞에서 따뜻한 도균이가 좋고

솔직하고 매력적인 재우가 좋다.

Justin Timberlake

CAN'T STOP THE FEELING! 


오늘 문양이 소개할 노래는, 너무나 유명한 저스틴팀브레이커의

영화 트롤의 주제곡, CAN'T STOP THE FEELING!  이랍니다.


실은 요몇일 몸이 좋지않았어요. 

지난주말 오빠결혼식을 하느라 알게모르게 신경을 썼던 탓인지, 그날이 다가와서인지.

자꾸만 틈만나면 졸리고 잘려고 들어서.

꼭 하지않으면 안되는 일들을 제외하곤 

블로그도, 요가도, 공원산책도, 잠깐 미루어놓고는 

푹자고, 쉬고 있었어요. 


오늘 오전에도 눈을 뜨고 아침을 조금 먹고는 얼마지나지않아 잠들었다가 깨선

습관적으로 노래를 틀어놓았는데, 너무 기분좋은 노래를 만나버린거에요. :)


이 노래는 포스팅해야겠다, 라고 생각이 들고마는.

모두와 함께 듣고싶어지는, 밝고 예쁜 노래에요 오늘은. :)

 

영상도 가사도 너무나 사랑스러운 노래에요. 오늘도 같이 들어요.:)



[Lyric/가사]

I got this feeling inside my bones
내 몸 속 깊은곳에서부터 느껴져
(It goes electric, wavey when I turn it on)
내가 음악을 트는 순간 물결치듯 울려퍼져
All through my city, all through my home
이 도시 전체에, 내 집 전체에
We’re flying up, no ceiling, when we in our zone…
우리만의 세상에서 우린 끝없이 날아

I got that sunshine in my pocket
밝게 빛나는 태양이 바로 내 주머니 안에 있지
Got that good song in my feet
그리고 이 신나는 노래는 바로 내 발끝에 있어
I feel that hot blood in my body when it drops
노래가 시작되면 내 안의 피가 끓어올라
I can’t take my eyes up off it, moving so phenomenally
눈을 뗄수가 없어, 미친듯이 춤을 춰
You gon’ like the way we rock it, so don’t stop
우리가 춤추는걸 보면 너도 좋아할거야 그러니 멈추지 마

Under the lights when everything goes
화려한 조명 아래 숨을곳은 없어
Nowhere to hide when I’m getting you close
특히 니가 내게 다가올때면
When we move, well, you already know
그리고 우리가 함께 춤 출때 너도 느꼈잖아
So just imagine, just imagine, just imagine
그냥 상상의 날개를 펼쳐봐
Nothing I can see but you when you dance, dance, dance
니가 춤출때면 난 너밖에 안보여
Feeling good, good, creeping up on you
느낌이 좋아, 난 너에게 서서히 다가가
So just dance, dance, dance, come on
그러고선 춤을 추는거야
All those things I should do to you
너에게 해야하는 모든 것들
But you dance, dance, dance
하지만 넌 무시하고 계속 춤을 춰
And ain’t nobody leaving soon, so keep dancing
I can’t stop the feeling
아무도 이곳을 떠나려하지 않아
그러니 계속 춤을 추자, 도무지 흥이 가시질 않거든

So just dance, dance, dance I can’t stop the feeling
그냥 미친듯이 춤추는거야
So just dance, dance, dance, come on
리듬에 몸을 맡긴채

Ooh, it’s something magical
이건 마치 마법같아
It’s in the air, it’s in my blood, it’s rushing on
공기중에도 있고 내 핏속에도 있고 미친듯이 질주하고있지
I don’t need no reason, don’t need control
아무 이유도 필요없고 조절도 필요없어
I fly so high, no ceiling, when I’m in my zone
나만의 세상에서 난 끝없이 날아올라

Cause I got that sunshine in my pocket
밝게 빛나는 태양이 바로 내 주머니 안에 있고
Got that good song in my feet
이 신나는 노래는 바로 발끝에 있기때문이야
I feel that hot blood in my body when it drops
노래가 시작되면 내 안의 피가 끓어올라
I can’t take my eyes up off it, moving so phenomenally
눈을 뗄수가 없어, 미친듯이 춤을 춰
You gon’ like the way we rock it, so don’t stop
우리가 춤추는걸 보면 너도 좋아할거야 그러니 멈추지 마

Under the lights when everything goes
화려한 조명 아래 숨을곳은 없어
Nowhere to hide when I’m getting you close
특히 니가 내게 다가올때면
When we move, well, you already know
우리가 함께 춤 출때 너도 느꼈잖아
So just imagine, just imagine, just imagine
그냥 상상의 날개를 펼쳐봐
Nothing I can see but you when you dance, dance, dance
니가 춤출때면 난 너밖에 안보여
Feeling good, good, creeping up on you
느낌이 좋아, 난 너에게 서서히 다가가
So just dance, dance, dance, come on
그러고선 춤을 추는거야
All those things I should do to you
너에게 해야하는 모든 것들
But you dance, dance, dance
하지만 넌 무시하고 계속 춤을 춰
And ain’t nobody leaving soon, so keep dancing
I can’t stop the feeling
아무도 이곳을 떠나려하지 않아
그러니 계속 춤을 추자, 도무지 흥이 가시질 않거든

So just dance, dance, dance
I can’t stop the feeling
So just dance, dance, dance
I can’t stop the feeling
So just dance, dance, dance
I can’t stop the feeling
So keep dancing, come on
계속 춤을 춰, 도무지 흥이 가시질 않거든

I can’t stop the, I can’t stop the
I can’t stop the, I can’t stop the
I can’t stop the feeling…

Nothing I can see but you when you dance, dance, dance
니가 춤출때면 난 너밖에 안보여
(I can't stop the feeling)
Feeling good, good, creeping up on you
느낌이 좋아, 난 너에게 서서히 다가가
So just dance, dance, dance, come on

(I can't stop the feeling...)
All those things I should do to you
But you dance, dance, dance
(I can't stop the feeling...)
And ain't nobody leaving soon, so keep dancing
그러고선 춤을 추는거야
Everybody sing!
다같이 노래해
(I can't stop the feeling)

Got this feeling in my body
신나서 몸을 흔들어
(I can't stop the feeling)
Got this feeling in my body
(I can't stop the feeling)
Wanna see you move your body
너도 따라서 춤을 춰봐
(I can't stop the feeling)
Got this feeling in my body
Break it down
틀에서 벗어나서
Got this feeling in my body
신나게 춤춰봐
Can't stop the feeling...

(Got this feeling in my body, come on...)



song by.검정치마

   기다린만큼, 더


여전히 아끼고 좋아하고있는 드라마, 또!오해영.

보는내내 그녀가 너무 예뻐보였던건, 이 드라마가 그렇게 마음을 흔들어놓았던건,

내가 저만큼 솔직할수있을까, 저만큼, 저렇게, 내감정에 온전히 최선을 다할수있을까.

숨겨도 숨겨지지 않는 마음들에 저렇게 당당할수있을까, 하고 생각하게 만들어.

그리고 아마도 쉬운일은 아닐거라고 생각했어. 많은 노력이 필요한 일일거라고. 

그래서 그런 그녀의 마음들이 너무 예쁘고 소중해서. 그래서 닮고싶어져서


검정치마의 '기다린만큼, 더'는 그래,

듣고있으면 자꾸만 슬퍼지는데, 듣고있으면 자꾸만 마음이 아픈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또!오해영을 보던 순간부터 지금까지 참 좋아했어. 

검정치마의 목소리가, 잔잔한 리듬이, 밤에 듣기에, 너무 적당해서.  

그냥. 그래서. 




『사실 난 지금 기다린만큼 더 기다릴수있지만,

왠지 난 지금 이순간이 우리의 마지막일것같아. 

지치지않고 슬퍼할 수 있게 나를 좀 더 가까이 둬요.』


[Lyric/ 가사]
왜 그리 내게 차가운가요 사랑이 그렇게 쉽게  변하는 거 였나요 내가 뭔가 잘못했나요 그랬다면 미안합니다 그대는 내가 불쌍한가요 어떻게라도 그대곁에  남아있고 싶은게 내 맘이라면 알아줄래요 그렇다면 대답해줘요 그대가 숨겨놨던 아픈 상처들 다 다 내게 옮겨주세요 지치지 않고 슬퍼할수있게 나를 좀 더 가까이 둬요 사실 난 지금 기다린 만큼 더 기다릴수 있지만 왠지 난 지금 이순간이 우리의  마지막일 것 같아 사실 난 지금 기다린 만큼 더 기다릴수 있지만 왠지 난 지금 이순간이 우리의  마지막일 것 같아


로이킴(Roy kim)

영원한건 없지만



편안해져.  노래를 듣고있으면. 그의 목소리를 듣고있으면.

잠깐 고민을 했어요. 어떤 노래를 들을지, 들려주고싶은지.

요즘 그의 노래중에 좋아하는 노래들이 무지 많아서.

근데 오늘은 밝은 노래보단, 차분하고 편안한 노래가 좋겠다싶었어.


실은 최근에 마음아픈 일이 있었고, 마음이 아팠고,

그래서 이렇게 차분한 노래를 듣고있음 아직 코끝찡 :) 하긴한데, 

그래도 좋아하는 노래니까. 같이 들어요. :)


그리고 고마웠어요. 

내가 마음아파하던 그때에, 곁에 있어줘서. 

누군가가 나를 위해 지금 이순간, 마음을 쓰고있다는것만으로도 되게 위로가 되었어.


가사가 되게 예쁘니까 잘들어봐. :)


(Lyric/가사)

영원한 건 없지만, 내 사람은 항상 아름답길

영원한 건 없지만, 나 또한 누구에겐 소중하길

영원한 건 없지만, 내 마음의 목소리는 영원하길

지금 곁에 없다 해도 다 지난 뒤에는 그늘 없는 이야기로

추억 되길 영원 하길 다 지난 뒤에는 사랑만이 가득하길

영원한 건 없지만, 이 세상은 따뜻하게 변해가길

영원한 건 없지만, 익숙함의 소중함을 잃진 않길

지금 곁에 없다 해도 다 지난 뒤에는 그늘 없는 이야기로

추억되길 영원하길 다 지난 뒤에는 사랑만이 가득하길

라라 라라 라라 다 지난 뒤에는 다 지난 뒤에는

라라 라라 라라 라라 다 지난 뒤에는 다 지난 뒤에는

영원한 건 없지만 영원한 건 없지만 

영원한 건 없지만, 다 지난 뒤에는

영원한 건 없지만, 영원한 건 없지만 

영원한 건 없지만, 다 지난 뒤에는

영원한 건 없지만 영원한 건 없지만 

영원한 건 없지만 다 지난 뒤에는


+ Recent posts